고속도로서 승용차에 보복운전…블랙박스로 트레일러 기사 검거
고속도로서 승용차에 보복운전…블랙박스로 트레일러 기사 검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속도로에서 차선 변경 시비 끝에 일가족이 탄 승용차를 밀어붙여 보복운전을 한 대형 트레일러 운전기사가 경찰에게 붙잡혔다.

인천 연수경찰서는 특수협박 혐의로 25t 트레일러 운전기사 A씨(53)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27일 밝혔다.

A씨는 지난 7일 낮 12시 20분께 경기도 안산시 평택시흥고속도로 시화대교에서 B씨(54)가 몰던 혼다 어코드 승용차를 200m가량 따라가며 지속해서 옆으로 밀어붙이는 등 보복운전을 한 혐의를 받고 있다.

그는 상향등을 반복해서 껐다가 켜거나 경적을 수차례 울리며 B씨 차량을 위협했다.

A씨는 편도 2차로인 시화대교에서 차선 변경을 시도하다가 B씨가 양보하지 않았다는 이유로 보복운전을 한 것으로 조사됐다.

당시 B씨 차량에는 그의 아내와 아들도 함께 타고 있었다.

경찰은 B씨의 신고를 받고 차량 블랙박스 등을 분석해 A씨를 붙잡았다.

주영민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