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유미 소속사 "루머 사실무근, 선처 없이 법적 대응"
정유미 소속사 "루머 사실무근, 선처 없이 법적 대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정유미. 조이앤마리오
배우 정유미. 조이앤마리오

배우 정유미의 소속사가 가수 정준영 사건과 관련한 루머를 "사실무근"이라고 밝히면서 법적 대응을 예고했다.

13일 정유미 소속사 스타캠프202는 "현재 온라인 커뮤니티 및 SNS, 메신저 등을 중심으로 확산되고 있는 특정 루머에 소속 배우 정유미가 언급되고 있으나, 이는 모두 사실무근임을 분명히 말씀드린다. 터무니없는 루머에 소속 배우의 이름이 거론되는 것조차 매우 불쾌한 상황이다"고 전했다.

이어 "당사는 소속 배우의 명예와 인격을 훼손하는 행위가 지속될 경우 이와 관련하여 법적인 처벌로 강경하게 대응할 방침이다"며 "이후 추가로 허위 사실을 유포하거나 악의적으로 확대 재생산하는 자들에 대해서도 어떠한 합의나 선처 없이, 민형사상의 법적 조치를 강구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앞서 정준영의 몰카 촬영 및 유포 논란이 일자 온라인상에선 정유미를 비롯한 여러 여자 연예인들이 이름이 포함된 이른바 '정준영 동영상' 리스트가 지라시(증권가 정보지) 형태로 퍼졌다. 이 때문에 정유미 뿐 아니라 이청아, 트와이스 등 여자 연예인들이 거론돼 법적으로 대응하겠다는 입장을 내놓고 있다.

다음은 정유미 측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스타캠프202입니다.

현재 온라인 커뮤니티 및 SNS, 메신저 등을 중심으로 확산되고 있는 특정 루머에 소속 배우 정유미가 언급되고 있으나, 이는 모두 사실무근임을 분명히 말씀드립니다. 터무니없는 루머에 소속 배우의 이름이 거론되는 것조차 매우 불쾌한 상황입니다.

당사는 소속 배우의 명예와 인격을 훼손하는 행위가 지속될 경우 이와 관련하여 법적인 처벌로 강경하게 대응할 방침입니다.

이후 추가로 허위 사실을 유포하거나 악의적으로 확대 재생산하는 자들에 대해서도 어떠한 합의나 선처 없이, 민형사상의 법적 조치를 강구할 것입니다.

감사합니다.

장영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