걸스데이 유라, 어썸이엔티와 전속 계약…박서준 홍수현과 한솥밥
걸스데이 유라, 어썸이엔티와 전속 계약…박서준 홍수현과 한솥밥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걸스데이 출신 유라. 찰스앤키스
걸스데이 출신 유라. 찰스앤키스

그룹 걸스데이(Girl’s Day) 멤버 유라가 새로운 행보를 준비 중이다.

노래와 연기, 예능 등 다방면에서 활약 중인 유라가 20일, 매니지먼트사 어썸이엔티(대표 양근환)와 전속 계약을 맺고 활동을 시작한다.

어썸이엔티 측은 "유라는 가수로서의 매력뿐만 아니라 좋은 배우로 성장할 수 있는 가능성도 충분히 갖추고 있다"라면서 "유라의 재능과 열정을 보여줄 수 있도록 다각도로 지원할 예정이니 향후 새로운 활동에도 많은 기대 부탁 드린다"라고 전했다.

유라와 전속 계약을 체결한 어썸이엔티는 한류스타 박서준과 연기파 배우 홍수현, '김비서가 왜 그럴까' '연애플레이리스트3'의 신예 배현성, '진심이 닿다'로 본격 활동 신호탄을 쏘아 올린 아역배우 출신 조수민을 비롯해 문지후, 손상연 등이 소속되어 있다. 유라의 영입을 통해 어썸이엔티는 더욱 다채로운 색을 내는 매니지먼트사로 발돋움할 전망이다.

유라는 2010년 걸그룹 걸스데이로 데뷔, '반짝반짝' '기대해' '썸씽(something)' 등 발표하는 곡마다 뜨거운 인기를 얻으며 국내외 케이팝(K-POP) 팬들에게 큰 사랑을 받았다. 뿐만 아니라 '우리 결혼했어요' '2016 테이스티로드' '연극이 끝나고 난 뒤' 등 다양한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하며 밝고 건강한 매력을 발산, 예능돌의 대표주자로 떠오르며 활동 영역을 넓혔다.

또한 지난 2012년 드라마 '아름다운 그대에게'를 통해 연기에 도전한 유라는 '도도하라' '아이언 레이디' '힙한 선생' 등에 출연하며 배우로서의 가능성도 인정받았다. 특히 지난해 방송된 KBS2 '라디오 로맨스'에서는 미워할 수 없는 악역 '진태리'를 연기, 시청자들의 이목을 끌었다.

한편, 유라는 현재 채널A 예능프로그램 '비행기 타고 가요'에 출연하고 있으며, 드라마-영화 등 다양한 장르를 넘나들며 열일 행보를 이어나갈 예정이다.

장영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