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의회, 산불 피해 강원도에 성금 전달
평택시의회, 산불 피해 강원도에 성금 전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평택시의회(의장 권영화)는 최근 강원도에서 발생한 대형 산불피해 복구와 이재민을 돕기 위해 성금 274만원을 모아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전달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성금은 평택시의회 전체 16명의 의원과 의회사무국 전 직원들이 자발적으로 뜻을 모아서 마련했다.

성금에 동참한 의원들은 “많은 피해를 입은 강원도 주민들에게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피해 복구작업이 원활히 이뤄져 강원도 주민 얼굴에 웃음꽃이 다시 피어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권영화 의장은 “갑작스러운 산불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강원도민에게 조그마한 힘이라도 보태고자 16명의 의원과 뜻을 모았다”며 “재해복구에 여념이 없는 현장을 찾아가면 오히려 피해가 될 거 같아 직접 전하지 않고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전달했다”고 밝혔다.

한편 평택시의회는 성금 전달 외에 산불로 인해 어려움에 처한 강원지역 경제살리기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될 수 있는 방안으로 오는 6월 의정연수를 강원도에서 진행할 예정이다.

평택=박명호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