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투4' 고준 "김남주와 키스신 찍고 김승우 피해 다녀"
'해투4' 고준 "김남주와 키스신 찍고 김승우 피해 다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피투게더4'에 출연한 배우 고준. KBS2
'해피투게더4'에 출연한 배우 고준. KBS2

'해피투게더4'에서 배우 고준이 김남주의 남편 김승우를 피해 다녀야 했던 사연을 밝힌다.

2일 방송될 KBS2 예능프로그램 '해피투게더4'(이하 '해투4')는 '배우 어벤저스' 특집으로 꾸며진다. 이날 방송에서는 강력한 존재감으로 중무장한 신스틸러 고준-김형묵-정은우-서유리-박진주와 스페셜 MC 황민현이 출연해 역대급 매력 발산으로 시청자들의 '고정픽'을 노릴 예정이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는 일명 '으른 섹시'로 여심을 제대로 저격한 배우 고준이 출연해 어디로 튈지 모르는 토크로 눈길을 사로잡았다. 특히 고준은 드라마 '미스티'에서 김남주와 호흡을 맞췄다면서 키스신 비하인드를 털어놔 귀를 쫑긋하게 만들었다. 고준은 "나와 김남주 선배님 둘다 연기 인생에서 첫 키스신이었다"고 밝힌 뒤 "방송으로 키스신을 보니 수위가 꽤 높았다. 김승우 선배님의 닮은 꼴만 봐도 줄행랑을 쳤다"며 때아닌 도망자 신세를 고백해 웃음을 폭발시켰다.

그런가 하면 고준은 이하늬에게 폭풍 감동을 받았던 사연을 최초 공개하기도 했다. 고준은 과거 이하늬와 함께 출연한 영화 '타짜-신의 손'의 촬영이 끝난 후 급속도로 나빠졌던 건강 상태를 고백했다. 이어 고준은 "이하늬 덕분에 건강해질 수 있었다"며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는 후문이어서 그 전말에 궁금증이 증폭된다.

한편 이날 고준은 "학창 시절 장래희망이 신부님이었다"고 밝혀 호기심을 자아냈다. 고준은 "복사(사제를 도와 예식을 보조하는 봉사자) 생활을 오래했다. 하지만 수도원에 들어가기 직전, 이성에 눈을 떠버렸다"며 장래희망을 포기한 뜻밖의 사연을 고백해 폭소를 자아냈다. 이에 유재석은 "토크가 인간적이다"라며 고준의 에피소드에 함박 웃음을 터뜨렸다고 해 고준의 활약에 기대감이 높아진다.

'해피투게더4'는 오는 2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장영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