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 위한 충절의 정신을 잊지 말아야 합니다”…신천지자원봉사단, 올해도 현충탑 행사에서 유공자 어르신들 모셔
“국가 위한 충절의 정신을 잊지 말아야 합니다”…신천지자원봉사단, 올해도 현충탑 행사에서 유공자 어르신들 모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호국정령의 뜻을 기리고 이들을 위로함이 앞으로도 이어져야 합니다.”

지난 2일 오전 9시께 수원 현충탑에는 이른 시간부터 수십명의 유공자 어르신이 모였다. 이들은 경기남부보훈지청장, 수원시보훈단체연합회장 등 각 지부 지회장, 회원들. 전우회원들로 호국영령을 기리고자 자리를 만들었다. 아울러 이날은 신천지자원봉사단이 지난 5년 간 매달 초 행사를 위해 비가 오나 눈이 오나 어르신들께 봉사를 하고 있어 의미를 더했다. 봉사단은 정성들여 만든 호박죽과 따뜻한 차는 물론 정성과 사랑의 미소를 준비해 참석 어르신들의 마음을 훈훈하게 만들었다.

한 참전용사는 “조국을 위해 목숨 바치신 영령들의 정신을 잊지 않기 위해서 매달 치르는 헌화행사에 중ㆍ고등학교 학생 대표들이라도 참석하게 지도해 자라나는 청소년에게 조국의 호국정신을 일깨워야 한다”고 말했다.

또 신천지자원봉사단 관계자는 “매달 인사드리던 분들이 보이지 않고 아프시다는 소식을 전해들을 때마다 안타깝다”며 “세월을 이기지 못하고 잊혀져 가는 영웅들께 더욱 정성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최원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