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상이몽2' 신동미♥허규, 고군분투 이사기
'동상이몽2' 신동미♥허규, 고군분투 이사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너는 내운명'에서는 신동미 허규 새집 이사 현장이 공개된다. SBS
'너는 내운명'에서는 신동미 허규 새집 이사 현장이 공개된다. SBS

'너는 내운명'에서는 신동미 허규 새집 이사 현장이 공개된다.

20일 방송되는 SBS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이하 '너는 내 운명')에서는 신동미 허규 부부의 고군분투 이사기가 전파를 탄다.

최근 결혼 5년 만에 분가하게 된 신동미 허규 부부는 새벽부터 분주하게 움직여 짐정리를 마쳤다. 그들은 정든 집과 인사를 나누며 떠날 채비를 했다.

그때 부부를 배웅하던 시부모님이 갑작스레 눈물을 보였고, 결국 신동미도 참았던 눈물을 왈칵 터트렸다. 또한 새 집으로 향하던 중 도착한 시부모님의 문자 한 통에 신규 부부는 물론 지켜보던 모두가 감동에 빠지기도 했다.

한편, 새 집에 도착해 본격적인 짐정리에 돌입한 신동미 허규 부부는 둘 만의 공간이라는 설렘도 잠시, 새벽부터 이어진 장시간 노동과 엄청난 규모의 짐에 '이사 초보' 부부는 이내 '멘붕'에 빠졌다.

아수라장이 된 집을 바라보며 신동미는 "방에 들어가는 게 너무 무섭다. 이사 첫 날이 이럴지 몰랐다"며 한숨을 내쉬었다. 한참을 작업에 몰두하던 부부는 결국 소파에 주저 앉아 정리 포기 선언을 하고 말았다.

'동상이몽2-너는 내운명'은 오늘(20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장건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