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공항, 항공기 사고 위기대응 종합훈련 실시
인천공항, 항공기 사고 위기대응 종합훈련 실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국제공항공사(인천공항공사)가 항공기 조종장치 및 랜딩기어 이상, 낙뢰·저 시정에 따른 악기상 등 비상상황에 대비한 완벽한 대응체계를 구축하기 위한 훈련을 했다.

인천공항공사는 최근 인천공항 모형항공기 소방훈련장에서 항공기 사고 위기대응 종합훈련을 했다고 22일 밝혔다.

훈련에는 인천공항공사, 인천공항 소방대 등 관계자 50여명이 참여했다.

인천공항에 착륙한 항공기가 여객터미널 주기장으로 이동 중 랜딩기어 브레이크 파열로 화재가 발생한 상황을 가정해 화재진압과 승객구조 등 실전과 같은 훈련을 진행했다.

공사는 매년 263회, 총 2천830명이 참여하는 항공기 사고 위기대응 훈련을 정기적으로 하고 있다.

구본환 인천공항공사 사장은 “인천공항공사는 ‘항공안전은 타협할 수 없는 가치’라는 인식을 바탕으로, 무결점 공항운영을 위해 만반의 준비를 다하고 있다”며 “실전과 같은 훈련을 통해 비상상황에 완벽히 대응함으로써 인천공항을 찾으시는 여객분들께 더욱 편리하고 안전한 공항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강정규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