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산백병원, ‘의료재활 로봇 보급사업’ 로봇 활용기관으로 선정
일산백병원, ‘의료재활 로봇 보급사업’ 로봇 활용기관으로 선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제대학교 일산백병원(원장 이성순)은 최근 정부의 ‘의료재활로봇 보급사업’ 로봇활용기관에 최종 선정 됐다고 23일 밝혔다.

‘의료재활 로봇 보급사업’은 산업통상자원부, 한국로봇산업진흥원 및 보건복지부 국립재활원에서 추진 중인 시장 창출형 로봇보급사업이다.

이번 사업을 통해 일산백병원은 국내 로봇재활치료의 표준화된 치료프로토콜을 수립하고 재활로봇 및 의료로봇 신 시장 창출 기반 구축을 하겠다는 의지다.

일산백병원은 9월 1일부터 엔드이펙터형 보행재활로봇인 ‘Morning Walk’와 외골격제어형 보행재활로봇인 ‘EXOWALK PRO’를 각각 1대씩 도입한다.

뇌졸중, 파킨슨병, 척수손상 등의 중추신경계 손상에 의한 마비환자와 하지 골절로 수술을 받은 노인 환자들의 보행능력 회복을 위해 활용될 계획이다.

일산백병원은 이번 사업을 위해 연구책임자 재활의학과 유지현 교수를 중심으로 재활의학과 임길병 과장, 김지용 교수 등의 재활의학과 전문의와, 로봇보행치료 전담 물리치료사, 재활간호사, 국제진료센터 행정직원 등으로 전문 연구팀을 구성했다.

이번 사업을 이끌 일산백병원 재활의학과 유지현 교수는 “이번 사업을 통해 회복시기와 마비수준에 따른 재활로봇의 표준화된 치료프로토콜을 구축하고 국내에서 개발된 재활로봇들의 경쟁력 확보와 시장진출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고양=유제원ㆍ송주현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