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톨릭대 인천성모병원 이주아 방사선사, 프로야구 SK-두산전 시구
가톨릭대 인천성모병원 이주아 방사선사, 프로야구 SK-두산전 시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가톨릭대 인천성모병원 이주아 방사선사

가톨릭대 인천성모병원은 방사선종약학 팀 이주아 방사선사가 프로야구 경기 시구자로 나섰다.

인천성모병원은 이주아 방사선사가 최근 인천문학야구장에서 개최된 2019 프로야구 KBO리그 SK 와이번스와 두산 베어스 경기의 시구자로 선정, 시구를 했다고 23일 밝혔다.

보통 시구는 연예인이나 유명인사 등이 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하지만, 이주아 방사선사는 ‘인천의 숨은 영웅’ 자격으로 마운드에 올랐다.

이주아 방사선사는 그동안 사단법인 대한방사선사협회 인천시회 복지부장으로 활동하며 소외된 이웃에게 도움의 손길을 건네고 건강한 지역사회를 만드는 데 앞장서 왔다.

특히 북한이탈주민 의료봉사, 외국인 근로자 및 난민 등을 위한 의료봉사, 사랑의 연탄 나눔 봉사, 매월 병원별 릴레이 봉사 등을 기획하고 참여했다.

또 최근 이러한 공로를 인정받아 인천시의회의장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이주아 방사선사는 “먼저 프로야구 경기의 시구 기회를 주신 분들께 감사함을 전한다”며 “이를 기회로 좀 더 많은 사람에게 도움이 되고 건강한 지역사회를 만드는 데 협회와 함께 노력 하겠다”고 말했다.

송길호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