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투4' 김정화 "강동원과 서로 사과하면서 포옹씬 촬영"
'해투4' 김정화 "강동원과 서로 사과하면서 포옹씬 촬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김정화가 강동원과 격식 차린 애정씬을 촬영했던 사연을 밝힌다. KBS2TV
배우 김정화가 강동원과 격식 차린 애정씬을 촬영했던 사연을 밝힌다. KBS2TV

배우 김정화가 강동원과 격식 차린 애정씬을 촬영했던 사연을 밝힌다.

23일 방송되는 KBS 2TV '해피투게더'에서는 정영주 김정화 이주빈 허송연 AOA의 혜정이 출연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김정화는 드라마 '1%의 어떤 것'에 함께 출연한 강동원과의 특별한 인연을 공개했다.

이날 김정화는 "나와 강동원 모두 낯을 가리는 성격이다. 드라마에서는 결혼 생활까지 촬영했는데, 현실에서는 포옹하는 장면도 격식 차리면서 촬영했다"며 뜻밖의 반전 현실을 공개했다.

이어 "쫑파티에서는 90도로 인사하며 헤어졌다"고 덧붙여 웃음을 폭발시켰다. 하지만 김정화는 "드라마 촬영 중 강동원이 맨손으로 후진하는 차를 막아주기도 했다. 심쿵했다"고 덧붙였다.

그런가 하면 김정화는 "작년에 '뉴논스톱'에 출연한 배우들이 한자리에 모였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그는 "조인성을 포함한 모두가 만약 '시즌2'가 제작된다면 출연하고 싶다고 했다"며 시간이 지나도 끈끈한 팀워크를 확인했다는 전언이어서 '뉴논스톱' 동창회 비하인드에 기대감이 증폭된다.

'해피투게더4'는 오늘(23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된다.

장건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