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g현장] '아스달 연대기' 장동건 "섭외 연락받고 설렜다"
[kg현장] '아스달 연대기' 장동건 "섭외 연락받고 설렜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스달 연대기' 제작박표회에 참석한 배우 장동건. tvN
'아스달 연대기' 제작박표회에 참석한 배우 장동건. tvN

배우 장동건이 '아스달 연대기' 출연 섭외 연락을 받고 "설렜었다"고 밝혔다.

장동건은 28일 서울 강남구 논현동 임피리얼팰리스 호텔에서 진행된 tvN 새 토일드라마 '아스달 연대기'(극본 김영현 박상연, 연출 김원석 제작 스튜디오드래곤, KPJ) 제작발표회에서 "몇 년 전 작가님이 ’아사달’이라는 작품을 준비하고 있다는 정보를 들었다"며 말문을 열었다.

장동건은 "우리가 아는 '아사달'에 대한 전통 사극이라고 생각했는데, 캐스팅 섭외가 들어왔을 때 보니 '아스달 연대기'는 판타지였고, '아사달'과 '어스'를 합성한 지역 이름이었다"며 "처음 섭외를 받았을 때 굉장히 설렜고, 김영현 박성연 작가들의 작품을 예전부터 좋아하고 신뢰했기 때문에 기대를 하고 참여하게 됐다"고 말했다.

이어 "김원석 감독이 연출이라 굉장히 설렌 마음으로 대본을 봤다. 대본이 옛날 전설, 할머니가 옛날 이야기를 들려주는 것 같아 재미있게 읽었다"고 전했다.

또 "무엇보다 타곤이라는 캐릭터가 굉장히 입체적으로 선과 악을 구분할 수 없는 미묘한 캐릭터이기도 해서 배우로서 욕심이 났다. 그리고 같이 작업하게 할 배우들의 면모가 훌륭하고 마음에 들어서 작품을 선택하게 됐다"며 "필모그래피의 대표작이 오래 전 것이라 이번 '아스달 연대기'를 계기로 새로운 대표작이 됐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아스달 연대기'는 자신의 소중한 사람들을 구하고자 문명과 홀로 싸워나가는 은섬(송중기)의 고군분투를 그린 작품으로, 다음 달 1일 오후 9시 첫 방송된다.

장건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