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영지 "'디X다 돈가스' 도전했다가 포기"
허영지 "'디X다 돈가스' 도전했다가 포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두시탈출 컬투쇼'에 출연한 가수 허영지.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 공식 인스타그램
'두시탈출 컬투쇼'에 출연한 가수 허영지.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 공식 인스타그램

허영지가 매운 음식에 빠져 매운 돈가스 음식에 도전했지만 포기했다고 밝혔다.

3일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는 가수 허영지가 출연했다.

이날 허영지는 "요즘 바쁘게 지내고 있어 행복하다. 다양한 모습을 많이 보여드리고 싶었는데 기회가 많아져 신난다"고 말했다.

이어 "무엇을 할 때 가장 신나냐"는 질문에 허영지는 "드라마 촬영도 색다르고, MC를 보는 것도 재밌다. 예전에는 편한 마음으로 갔다면, 요즘은 단정한 마음으로 가고 있다. 마음가짐이 달라졌다"고 답했다.

특히 허영지는 "요즘 빠진 음식이 있냐"는 질문에 "매운 게 많이 당긴다. '디X다 돈가스'라고 혓바닥이 까질 만큼 매운 음식이 있다. 그건 제가 맛있다고 하는 게 아니라, 좀 심하다 싶은 음식이었다. 제가 매운 걸 찾아서 먹으러 다니는데, 그건 갔다가 포기하고 왔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장영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