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상이몽2' 박효주, 결혼 후 첫 예능 "추억 돌아보며 힐링"
'동상이몽2' 박효주, 결혼 후 첫 예능 "추억 돌아보며 힐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상이몽2'에 출연한 배우 박효주. 밀키웨이 엔터테인먼트
'동상이몽2'에 출연한 배우 박효주. 밀키웨이 엔터테인먼트

배우 박효주가 러블리한 반전 매력으로 안방극장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지난 3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 운명'(이하 '동상이몽2')에서는 박효주가 스페셜 게스트로 출연해, 애교 넘치는 사랑꾼의 면모부터 다정한 공감능력까지 다채로운 매력으로 시청자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김숙이 '모태 애교녀'로 소개한 박효주는 결혼 5년차임에도 여전히 신혼 같은 결혼 생활로 출연자들의 질투와 부러움을 샀다. 포항에서 사업을 하는 남편과 장거리 결혼 생활을 하다 최근 서울에서 함께 살게 되면서 제 2의 신혼을 만끽하고 있다고 전한 박효주는 연인시절 남편과 미국-서울 장거리 연애를 했기 때문에 같은 향수를 바르고 드레스 코드를 맞추는 등 함께하는 기분을 느끼려 노력했다고 고백하며 사랑꾼의 면모를 선보였다.

이어 박효주는 안현모, 라이머 부부가 축가 연습을 하는 모습을 보고 "남편 첫 생일날 직접 피아노를 연주하며 노래했다. 그리고 영상을 편집해서 선물했다"며 깜짝 이벤트를 밝힘과 동시에 당시의 영상을 공개했다. 영상 속에는 피아노를 치며 노래를 부르고 손하트와 애정 가득한 매시지를 전하는 박효주의 사랑스러운 모습이 담겨있어, MC들로 하여금 박효주를 '여자 최수종'이라고 부르게 만들어 눈길을 끌었다.

'동상이몽2'에 출연한 배우 박효주. SBS
'동상이몽2'에 출연한 배우 박효주. SBS

뿐만 아니라, 박효주는 금슬 회복 보양식으로 닭발을 먹으러 가는 메이비, 윤상현의 모습을 보며 "학생 시절 생일마다 가던 곳"이라며 자신을 닭발 매니아라고 말해 털털한 매력을 발산했다. 신동미와 허규 부부가 무대에서 듀엣으로 열창하는 모습에서 박효주는 "소름이 돋았다"고 감탄하며 화면에 빠져들어 공감요정의 면모를 보여주기도 했다.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종횡무진 하며 탄탄한 연기 내공을 통해 '믿고 보는 배우'로 알려진 배우 박효주는 드라마 '추적자' '로맨스가 필요해3' '신의 퀴즈: 리부트', 영화 '추격자' '완득이' '타짜2' '섬, 사라진 사람들' 등 장르불문 다양한 작품에서 강렬한 캐릭터 변신으로 존재감을 입증해왔다.

이처럼 박효주는 매 작품마다 인상 깊은 연기력과 캐릭터 소화력으로 카리스마를 뿜어 온 만큼, 이번 예능 '동상이몽2'에서의 사랑스럽고 다정한 모습이 대중들에게 더 큰 매력을 안겨 앞으로의 행보를 보다 기대케 하고 있다.

'동상이몽2' 출연으로 결혼 후 첫 예능에 나선 박효주는 "긴장도 되었지만 너무나 즐거운 경험이었다. 부부들의 이야기에 공감하고 지난 연애부터 결혼까지의 이야기로 소통하다 보니 오히려 힐링을 하게 된 예능 나들이었다. 추억을 돌아보며 앨범을 들여다 본 듯 따뜻한 시간을 갖게 해 주셔서 감사하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박효주는 현재 JTBC 월화드라마 '바람이 분다'에서 솔직하고 당당한 욜로족 조미경 역을 맡아 열연중이다.

장영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