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DMZ에서 김정은 만나 인사할 수 있을것”…‘깜짝 만남’ 성나되나
트럼프, “DMZ에서 김정은 만나 인사할 수 있을것”…‘깜짝 만남’ 성나되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트위터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한국 방문 기간 비무장지대(DMZ)를 방문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만나고 싶다는 의향을 내비치면서 ‘깜짝 만남’이 성사될지 주목된다.

일본 오사카에서 열리는 주요 20개국(G20) 정상회의에 참석 중인 트럼프 대통령은 29일 트위터를 통해 “중국의 시진핑 주석과의 회담을 포함해 아주 중요한 몇몇 회담을 가진 후에 나는 일본을 떠나 (문재인 대통령과) 한국으로 떠날 것”이라며 “그곳에 있는 동안 북한 김 위원장이 이것을 본다면 나는 DMZ에서 그를 만나 손을 잡고 인사(say Hello)를 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G20 정상회의 일정을 마친 뒤 이날 오후 이틀간의 일정으로 한국을 방문한다.

방문 기간 트럼프 대통령은 DMZ를 방문해 북한 비핵화 협상과 관련한 메시지를 전달할 것으로 알려졌다.

이 때문에 일찍부터 DMZ에서의 트럼프 대통령과 김 위원장의 깜짝 만남 가능성이 제기되기도 했으나 트럼프 대통령은 G20을 위해 미국을 떠나기 직전 백악관에서기자들과 만나 이번 방한 중 김 위원장과 만날 계획은 없다고 밝혔었다.

그러나 트럼프 대통령이 이날 다시 트위터를 통해 김 위원장을 만날 수도 있다는 의향을 내비침으로써 실제 만남이 성사될 수 있을지 관심을 모으고 있다.

한편 외신에 따르면 트럼프 대통령은 해당 트윗과 관련해 ‘상대방의 의향을 타진해보려는 뜻’이었다고 설명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우리는 거기(DMZ)에 갈 것”이라며 자신의 트위터 내용과 관련, “내가 한 것은 ‘당신도 만나고 싶은 마음이 있는지’ 속을 떠본 것(put out a feeler)”이라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또 “그(김정은)가 만약 거기(DMZ) 온다면 우리가 할 수 있는 것은 2분 동안 만나는 게 전부겠지만 그래도 좋을 것”이라며 김 위원장과 매우 잘 지내고 있다고 덧붙였다.

 

박준상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