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창석♥이채은, 야구장서 열애 인정…'연애의 맛' 2호 커플 탄생
오창석♥이채은, 야구장서 열애 인정…'연애의 맛' 2호 커플 탄생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창석 이채은 커플. LG트윈스 공식 인스타그램
오창석 이채은 커플. LG트윈스 공식 인스타그램

현재 TV조선 연애 리얼리티 '연애의 맛 2'에 출연 중인 배우 오창석과 이채은 씨가 실제 연인 사이로 발전했다.

두 사람은 지난 2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19 신한은행 MY CAR KBO 리그' LG트윈스와 한화이글스 경기에 각각 시구자와 시타자로 참여했다.

이날 오창석은 시구 전 이채은 씨와 연애를 시작했다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에 사회자가 실제로 사귀는 것이냐고 물었고, 오창석은 "공식적으로 연애하기로 했다"고 답했다.

오창석과 이채은은 지난 5월 '연애의 맛 2'를 통해 처음 인연을 맺었다. 이채은 씨는 1995년생으로 오창석보다 13살 연하이며, 유치원 교사에서 모델로 전향해 활동 중이다.

오창석은 드라마 '아테나: 전쟁의 여신' 'TV소설 사랑아 사랑아' '오로라 공주' '왔다! 장보리' '내 마음 반짝반짝' 등에 출연했으며, 현재 '태양의 계절'에 출연 중이다.

앞서 '연애의 맛'에서는 이필모와 서수연이 방송 이후 실제 연인으로 발전해 지난 2월 결혼에 골인했다.

장영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