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정남, 오늘(19일) 부친상…슬픔 속 빈소 지켜
배정남, 오늘(19일) 부친상…슬픔 속 빈소 지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모델 출신 배우 배정남이 부친상을 당했다.

19일 배정남의 소속사 YG케이플러스 측은 "이날 오전 배정남이 부친상을 당했다"라고 밝혔다.

이어 "현재 슬픔 속에 조용히 빈소를 지키고 있다"라고 덧붙였다.

배정남은 지난 18일 아버지가 위급하다는 소식을 들은 뒤, 임종까지 지켜본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2002년 모델로 데뷔한 배정남은 영화 '시체가 돌아왔다' '베를린' '가면무도회' '마스터' '보안관' '오케이! 마담', 드라마 '드림' '미스터 션샤인', 예능 '미운우리새끼' '스페인 하숙' 등에 출연하며 폭넓은 활동을 펼쳤다.

[관련기사]
- 배정남, 어린 나이부터 파란만장…"하루만 더 살았으면" 할머니 마지막 못지킨 손자 '응어리'
- 김사무엘 부친상, 멕시코에서 피살 의혹…美 국무부도 주시하는 까닭은?
- '미우새' 김건모 부친상→"방송 변동 無"→母 이선미 여사 하차하나?
- 홍현희 부친상·제이쓴 장인상, 슬픔 속 빈소 지켜
-
'2018 SBS 연예대상' 배정남, 올해의 핫스타상 수상…"초심 잃지 않겠다"

[주요뉴스]
- 임창정 아내 누구?…네 아들 이어 다섯째 임신 중 '요가 강사 출신 18세 연하'
- 일본 불매운동? ‘日 덕후 직구족'ㆍ카메라ㆍ담배 등은 영향권 밖
- 사업비만 1兆 영동대로 지하개발사업… 건설사 '수주전쟁' 예고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