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시어부' 이경규 81cm 혹돔 낚아
'도시어부' 이경규 81cm 혹돔 낚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시어부' 이경규가 혹돔을 낚았다. 방송 캡처
'도시어부' 이경규가 혹돔을 낚았다. 방송 캡처

'도시어부' 이경규가 혹돔을 낚았다.

지난 18일 방송된 채널A '도시어부'에서는 오도열도로 떠난 멤버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참돔 낚기에 도전한 멤버들은 끝끝내 낚지 못하고 포기하려던 찰나, 이경규가 종료 1분을 남기고 혹돔을 낚았다. 그는 "내가 용왕의 아들이다"라며 환호했다.

혹돔은 이마에 커다란 혹이 있어 혹돔이라 불리나, 이름과 달리 돔에 속하지는 않는다. 수온이 높은 여름철에 주로 잡히며 외형은 주둥이가 튀어나왔고 붉은색을 띈다.

이경규가 낚은 혹돔은 무려 81cm짜리였다. 그는 "오래오래 오도열도를 지켜라"면서" "용왕님께 전해줘 아들은 변하지 않았더라고"라고 외치며 혹돔을 놓아주었다.

장건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