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중부경찰서, 장안구 내 7개 점포 '우리동네 시민경찰 참여가게' 선정
수원중부경찰서, 장안구 내 7개 점포 '우리동네 시민경찰 참여가게' 선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원중부경찰서(서장 송병선)는 지난 19일 장안구 정자동에 있는 ‘택시 커피’를 비롯한 7개 점포를 우리동네 시민경찰 참여가게로 선정하고 점주들에게 감사장 및 우리동네 시민경찰 참여가게 스티커를 전달했다.

선정된 가게들은 영업이 종료된 후 어두운 거리에 간판을 밝게 비추어 ‘외등 켜기’를 실천하거나 수원중부경찰서 소식지를 비치해 치안 홍보활동에 적극 나서는 등 다양한 방법을 통해 공동체 치안 활성화에 도움을 준다.

우리동네 시민경찰은 경기남부지방경찰청에서 공동체 치안 활성화를 위해 추진하고 있는 프로젝트로 범인 검거에 도움을 주거나 인명 구조 등의 활동을 한 시민을 우리동네 시민 경찰로 선정하고 있으며 그 외에도 심야 어두운 골목길 외등 켜기, 치안 홍보 소식지 배부 등 공동체 치안 활동을 실천하는 가게를 선정하고 있다.

송병선 수원중부경찰서장은 “영동시장 상인회와도 우리동네 시민경찰 참여가게 프로젝트를 진행할 예정이다”며 “시민경찰 참여가게 선정을 계기로 더욱더 안전한 우리동네를 만들 수 있도록 경찰과 시민이 하나 되어 공동체 치안활성화에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채태병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