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동엽, 아내 향한 러브레터 "자기야 영원히 사랑해"
신동엽, 아내 향한 러브레터 "자기야 영원히 사랑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방송인 신동엽이 '미운 우리 새끼'에서 아내 선혜윤 PD에게 영상편지를 보내고 있다. SBS
방송인 신동엽이 '미운 우리 새끼'에서 아내 선혜윤 PD에게 영상편지를 보내고 있다. SBS

방송인 신동엽이 아내 선혜윤 PD를 향해 애정이 가득 담긴 영상편지를 보냈다.

신동엽은 지난 28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미운우리새끼'에서 출연진들의 요청에 "집에서 워낙 많이 표현한다. 아내가 그만 좀 하라고 할 정도"라며 쑥스러워하다 영상편지를 보냈다.

신동엽은 "자기야. 예전에 집시들은 길을 잃었을 때 밤하늘의 별을 보고 길을 찾아 떠났다는데 나는 살면서 길을 잃었다고 생각할 때마다 당신을 보면서 길을 찾을 거야. 앞으로 영원히 사랑해"라고 말했다.

이에 MC 서장훈이 "형수님이 이번 편은 꼭 보셔야겠다. 미리 형수님에게 꼭 알려드려라"고 말하자 신동엽은 "MBC에 공문 좀 띄워 달라"고 응수해 웃음을 자아냈다.

신동엽은 지난 2006년 선혜윤 PD와 결혼해 슬하에 1남 1녀를 두고 있다.

장영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