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역비 '홍콩 경찰 지지'에 네티즌들 '보이콧 뮬란'
유역비 '홍콩 경찰 지지'에 네티즌들 '보이콧 뮬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국 출신 배우 유역비가 홍콩 시위 진압을 지지하자 전 세계 네티즌들이 불매운동에 나섰다. 유역비 SNS 캡처
중국 출신 배우 유역비가 홍콩 시위 진압을 지지하자 전 세계 네티즌들이 불매운동에 나섰다. 유역비 SNS 캡처

중국 출신 배우 유역비가 홍콩 시위 진압을 지지하자 전 세계 네티즌들이 불매운동에 나섰다.

유역비는 지난 14일 자신의 SNS를 통해 '나는 홍콩 경찰을 지지한다'('我也支持香港警察')라는 해시태그와 함께 '나는 홍콩 경찰을 지지한다. 나를 쳐도 된다' '홍콩은 부끄러운 줄 알라(What a shame for Hong Kong)' 등의 문구가 적힌 사진을 게시했다.

최근 송환법 시위대를 무력 진압해 홍콩 시민들의 거센 비난을 받는 홍콩 경찰을 지지한다는 입장을 밝힌 것. 유역비가 게재한 사진은 온라인상에서 홍콩 시위 진압을 지지하는 의미로 사용되고 있다.

유역비 뿐아니라 앞서 다수의 중화권 연예인들이 홍콩 시위 진압을 지지했다. 엑소 레이, 에프엑스 빅토리아 등도 SNS를 통해 홍콩 시위에 대해 비판적인 태도를 취하고 있다.

이에 전 세계 네티즌들은 디즈니 공식 SNS에 '보이콧 뮬란'(boycottmulan)의 해시태그를 달며 불매 운동에 나섰다.

한편, 유역비가 출연하는 영화 '뮬란'은 1998년 동명의 애니메이션을 실사화한 작품으로 아픈 아버지를 대신해 남장을 하고 전쟁에 나가 큰 공을 세우는 내용을 담고 있다. 오는 2020년 3월 개봉 예정.

장건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