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상수도 혁신위원회 정상 가동
인천시, 상수도 혁신위원회 정상 가동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위원장 선출 등의 문제로 파행을 겪은 ‘인천시 상수도 혁신위원회’가 정상 가동한다. 인천시는 위원회가 최근 상수도사업본부 영상회의실에서 2차 회의를 열었다고 18일 밝혔다.

위원회는 회의에서 최계운 인천대학교 도시공학부 교수를 위원장으로 선출했다. 또 주민대표 의견을 반영하고자 영종지역 주민대표 1인을 혁신위원으로 추가 선임했다.

이와 함께 혁신위는 위원회의 효율적인 운영을 위해 시민소통·제도분과, 재정·요금분과, 기술분과등 3개의 분과를 구성·운영한다. 또 시민의 의견을 반영하겠다는 의미로 위원회 민간 위원 중 1인을 공동간사로 선임했다.

혁신위는 앞으로 매주 1차례 회의를 열고 수돗물 사고 재발방지, 선진화 기술도입을 통한 미래 발전전략 구축, 상수도 행정 전반에 대한 체계적인 분석 및 대안을 마련한다.

혁신위의 다음 회의는 오는 23일 열리며, 현장 확인 등도 추진할 예정이다.

최계운 상수도혁신위원장은 “평생 상수도 분야에서 일했기 때문에 도울 수 있는 게 있으면 돕겠다는 각오로 참여했다”며 “혁신위가 시민에게 어떻게 봉사할 수 있을지, 안심하고 마실 수 있는 수돗물이 될 수 있을지 지혜를 모아 좋은 성과를 이룰 수 있길 기대한다”고 했다.

이승욱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