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교 소식] 수원 대평고 ‘예술공감터’…밴드공연·미술전 열어 호응
[학교 소식] 수원 대평고 ‘예술공감터’…밴드공연·미술전 열어 호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수원 대평고등학교에는 특별한 공간이 생겼다. 그곳은 바로 ‘예술공감터’다. 이곳은 종종 홍보나 기념할 행사를 알리는 장소로만 쓰이거나 아에 공터였던 1층 중앙 로비를 재탄생시킨 것이다. 또한 이것은 2019 예술공감터 공모사업에 신청 및 선정돼 확보한 예산으로 설립됐다.

예술공감터는 우리 학교 학생 및 선생님, 학부모님 등 학교구성원이라면 누구나 사용이 가능하다. 이곳은 주로 한 달에 한 번씩 ‘다울 한마당’이라는 밴드 및 보컬 공연이 이뤄진다. 다울 한마당이 할 시기이면 학생들의 신청을 받는 포스터를 부착한다. 이때 이 공연을 보러오는 학생들의 열기 또한 매우 뜨겁다. 이뿐만 아니라 예술공감터에서는 동아리 전시회, 학습결과물전시회, 사제동행 전시회 등이 열리고 있다.

최근에는 1학기의 미술교과의 학습결과물 전시회가 열렸다. 이곳에 1학년 학생들의 그림, 조형물 등 미술 작품이 전시됐다. 본교 학생들의 꿈과 끼를 펼칠 수 있는 장소, 예술공감터가 모두의 공간의 장이 됐으면 좋겠다.

홍서연기자(수원 대평고 2)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