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콘텐츠진흥원, 도내 유망 스타트업 성장 지원 위해 스케일업 코리아와 업무협약
경기콘텐츠진흥원, 도내 유망 스타트업 성장 지원 위해 스케일업 코리아와 업무협약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콘텐츠진흥원이 경기도 내 유망 스타트업의 발굴과 성장 지원을 위해 적극적으로 나선다.

경기콘텐츠진흥원은 네이버 비즈니스 ‘스케일업 코리아’ 주관사인 ㈜인터비즈를 비롯해 공동운영사인 아이티동아, ㈜인사이터스, ㈜골드아크와 다자간 전략적 업무 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2일 밝혔다.

‘스케일업 코리아’는 치열한 경쟁 속에 어려움을 겪는 스타트업의 성장을 돕는 프로젝트다.

협약에 따라 경기콘텐츠진흥원과 스케일업 코리아는 기업(창업자, 프로젝트) 발굴에서부터 스타트업 지원 시스템 구축을 통한 성장지원, 전문가 네트워크 확보 지원 등 서로 힘을 모이기로 했다.

경기콘텐츠진흥원 오창희 원장은 “스타트업이 지속 성장하려면 공공 및 민간기업이 지속적으로 힘을 기울여야 한다”며 “앞으로도 스타트업이 단순 창업이 아닌 성장할 수 있도록 다각도로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권혁준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