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섬 지역 수험생 수능 불편 ZERO…시·교육청·옹진군 등 도서지역 수험생 지원 업무협약
인천시, 섬 지역 수험생 수능 불편 ZERO…시·교육청·옹진군 등 도서지역 수험생 지원 업무협약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가 21일 시 청소년수련관에서 시교육청·옹진군·인천시설공단과 ‘대학수학능력시험 도서지역 수험생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고, 인천 도서지역 수험생이 수능시험 응시에 불편함이 없도록 공동 노력하기로 했다고 22일 밝혔다.

그동안 수능시험 전 미리 섬에서 나와 친척 집에서 지내는 등 불편을 겪은 도서지역 수험생에게 실질적인 편의를 지원, 수험생과 학부모의 불편을 해결하기 위한 것이다.

협약에 따라 6개 도서지역 87명의 수험생이 관련 편의를 제공받는다. 특히 백령고, 연평고, 대청고, 덕적고 수험생에게는 교통비와 원서비를 지원하고 시험당일까지 청소년수련관 숙식제공 및 시험장소까지 이동차량을 지원한다. 강화 서도고와 인천영흥고 수험생에게는 교통비와 원서비를 지원한다.

시 관계자는 “이 협약으로 도서지역 수험생에게 실질적인 지원을 제공을 할 수 있다는 점이 의미가 깊다”며 “앞으로도 긴밀한 협력관계를 유지해 나가겠다”고 했다.

이승욱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