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 2천400억 규모 제2회 추경안 편성…시의회에 제출
평택시, 2천400억 규모 제2회 추경안 편성…시의회에 제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평택시는 미세먼지 저감과 도시기반 확충, 경제활성화에 중점을 둔 2천399억원 규모의 2019년 제2회 추가경정예산안을 편성해 22일 시의회에 제출했다.

이번 2회 추경은 1회 추경보다 회계별로는 일반회계가 1천498억원(10.2%), 특별회계 901억원(17.6%)이 각각 증가했다.

분야별 주요 사업은 ▲도시기반 인프라 확충을 위한 장기미집행 도시계획도로을 비롯한 기반도로시설 등 433억원 ▲경제불황과 일본수출규제에 따른 기업체 경쟁력 강화를 위한 중소기업 성장지원사업 50억원 ▲아동수당, 어린이집 운영지원 등 복지분야 108억원 등이다.

특히, 미세먼지와 저감과 생활폐기물 처리 대책으로 에코센터 조성사업, 경유차 배출가스 저감사업 등에 393억원, 세교동 띠녹지 관목식재 도시숲 조성 6개 사업, 송탄 근린공원 등 친환경 공원 조성사업에 81억원을 편성했다.

평택시는 이번 추경을 통해 2019년 하반기에도 지속적인 성장동력으로 지역경제를 활성화, 미세먼지 저감, 취약계층 보호 등 시민의 복리증진을 도모한다는 방침이다.

한편, 평택시의회는 다음 달 2일 개회하는 제208회 임시회에서 추경예산안을 심의·의결할 계획이다.

평택=최해영ㆍ박명호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