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낮에 여성 납치해 감금한 40대
대낮에 여성 납치해 감금한 40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천경찰서는 대낮에 길가는 여성을 납치해 차에 9시간 감금하고 돈을 뺏은 40대를 붙잡아 조사 중이라고 23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지난 22일 오전 11시께 포천시의 한 도로에서 길을 가던 여성 A씨에게 갑자기 40대 초반 남성 B씨가 다가와 뒤에서 붙잡고 자신의 차로 끌고 가 태운 뒤 볼펜을 들이밀며 “다치게 하고 싶지는 않다”고 위협했다.

A씨를 차에 감금한 채 별다른 목적지 없이 운전하며 돌아다닌 B씨는 현금 7만 원과 카드를 빼앗아 3만원을 인출해 챙겼다.

같은날 오후 7시40분께 B씨가 A씨를 한 편의점 앞에서 풀어주며 감금은 약 9시간 만에 끝났다. A씨는 크게 다친 곳은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CCTV 추적 등을 통해 B씨를 체포했으며, B씨에 대해 강도 등 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할 예정이다.

B씨는 경찰 조사에서 “부채가 많아 돈을뺏으려 범행했다”고 진술했다.

포천=김두현 기자

 


댓글 운영기준

경기일보 뉴스 댓글은 이용자 여러분들의 자유로운 의견을 나누는 공간입니다.
건전한 여론 형성과 원활한 이용을 위해, 아래와 같은 사항은 삭제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경기일보 댓글 삭제 기준
  1. 기사 내용이나 주제와 무관한 글
  2. 특정 기관이나 상품을 광고·홍보하기 위한 글
  3. 불량한, 또는 저속한 언어를 사용한 글
  4. 타인에 대한 모욕, 비방, 비난 등이 포함된 글
  5. 읽는 이로 하여금 수치심, 공포감, 혐오감 등을 느끼게 하는 글
  6. 타인을 사칭하거나 아이디 도용, 차용 등 개인정보와 사생활을 침해한 글

위의 내용에 명시되어 있지 않더라도 불법적인 내용이거나 공익에 반하는 경우, 작성자의 동의없이 선 삭제조치 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우리지역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