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령도 등 인천 10개 항로 여객선 추석 연휴기간 무료
백령도 등 인천 10개 항로 여객선 추석 연휴기간 무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추석 연휴 인천시가 전 국민을 대상으로 여객선 승선료와 민자터널 요금 무료 혜택을 제공한다.

인천시는 섬 관광 활성화와 교통편의 증진을 위해 오는 11∼15일 인천 10개 항로 여객선·도선 18척을 대상으로 여객선 운임을 모두 지원할 방침이라고 4일 밝혔다.

대상 항로에는 백령도·연평도·덕적도·이작도 항로 등 중장거리 노선 외에도 영종도 삼목∼장봉도, 강화 외포∼주문 등 근거리 항로들도 포함됐다.

백령도 왕복 운임은 13만원, 연평도 왕복 운임은 11만원에 이르지만, 명절에는 거주지 상관없이 모두 공짜로 이용할 수 있다.

희망자는 여객선 예매 사이트인 ‘가보고 싶은 섬’에서 할 수 있다.

다만, 8월 12일 예매가 시작돼 백령·연평 등 원거리 항로 표는 거의 매진됐고, 근거리 항로 승선권 위주로 예약이 가능한 상황이다.

인천시는 2017년 추석부터 매년 설과 추석 때 각각 5일간 여객선 운임을 지원하고 있다. 올해 설에는 3억700만원의 예산을 지원했고 현재 8억1천만원의 관련 예산이 남아 있다.

이와 함께 문학·원적산·만월산 등 3개 민자터널 요금은 12∼14일 면제된다. 지원 예산은 3개 터널 모두 합쳐 약 1억7천만원이다.

인천시는 시민이 편안하고 안전한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12∼15일에는 추석 종합상황실을 운영할 예정이다.

송길호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