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화정 "김재중 누나 8명, 죄지은 것 없이 무서워"
최화정 "김재중 누나 8명, 죄지은 것 없이 무서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애의 맛' 김재중이 누나가 8명이라고 밝혔다. 방송 캡처
'연애의 맛' 김재중이 누나가 8명이라고 밝혔다. 방송 캡처

'연애의 맛' 김재중이 누나가 8명이라고 밝혀 눈길을 끌고 있다.

지난 5일 방송된 TV조선 예능 '우리가 잊고 지냈던 두 번째: 연애의 맛'(이하 '연애의 맛')에서는 오창석이 이채은에게 프러포즈를 하는 모습이 공개됐다.

이날 방송에서 이채은은 "소규모, 야외 결혼식을 원한다"고 말했고, 오창석은 "결혼식 규모와 상관없이 우리를 축하해주는 사람들이 많이 와줬으면 좋겠다"고 이야기했다.

이를 스튜디오에서 지켜본 박나래는 출연진들에게 "만약에 결혼을 한다면 어떤 결혼식이 좋냐?"고 물었다.

이에 김재중은 "저도 소규모로 하고 싶은데 안 되는 게 누나가 8명이다"라고 고백해 출연진들을 깜짝 놀라게 했다.

최화정이 "누나 8명이라는 이야기를 하냐"고 하자, 김재중은 "해야 되지 않냐?"고 되물었고, 최화정은 "중간에 해라"고 조언했다. 그러면서 "누나 8명이면 처음이면 조금… 죄지은 것 없이 무섭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장건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