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서도 태풍 '링링' 피해… 강풍에 가로수 쓰러져
부천서도 태풍 '링링' 피해… 강풍에 가로수 쓰러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진=연합뉴스 독자 제공


제13호 태풍 ‘링링’이 북상 중인 가운데 7일 오전 11시 30분께 경기도 부천시 중동 한 도로 인근에 있던 가로수가 쓰러졌다.

이 사고로 왕복 4차로의 차량 통행이 30분 넘게 통제돼 시민들이 큰 불편을 겪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당국은 쓰러진 나무를 자르고 제거하는 등 안전 조치를 했다.

유연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