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신보, 올해에만 보증공급 실적 2조원 돌파
경기신보, 올해에만 보증공급 실적 2조원 돌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신용보증재단(이사장 이민우)이 올해에만 2조 원 넘는 보증공급을 기록하며, 경기도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의 든든한 버팀목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경기신보는 19일 도내 중소기업 6천여 개 업체에 7천453억 원, 소상공인 5만 4천여 개 업체에 1조 2천651억 원 등 총 6만여 개 업체에 2조 104억 원의 보증공급 실적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번 실적은 전년 대비 보증지원 건수 24.6%, 보증지원 금액 1.9% 증가한 수치다.

특히 경기신보는 지난 6월 안성과 하남시에 신규로 지점을 신설, 관내 중소기업과 소상공인들이 더욱 신속하고 원활한 보증지원 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했다. 이들 신규 지점을 개설한 것은 이재명 경기도지사의 적극적인 중기ㆍ소상공인 지원정책의 일환이며, 경기신보는 이를 통해 공정한 경기도 만들기와 지역경제 활성화에 적극 기여하고 있다.

또 경기신보는 도내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에게 더욱 가까이 다가가기 위해 유튜브, 카카오톡 플러스친구, 네이버밴드 등 SNS를 활용한 신규 홍보활동을 활발히 운영 중이며, 중소기업벤처부 옴부즈만 간담회, 기업인 현장간담회, 전통시장 캠페인 등 현장 중심의 소통활동을 펼치는 등 적극적인 보증지원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이민우 이사장은 “일본의 화이트리스트 배제, 최근 파주에서 발생한 돼지열병 확진 등 도내 중소기업과 소상공인들은 매순간 순탄치 않은 경영환경 속에서 살고 있다”며 “앞으로도 더 낮은 자세로 더 겸허하게 보다 열심히 도내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을 지원하는데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한편 경기신보는 재단 설립이후 현재까지 도내 중소기업 11만 2천여개 업체에 14조 4천400억 원, 소상공인 62만 5천여 개 업체에 11조 5천700억 원 등 총 73만 8천여개 업체에 26조 105억 원을 지원했다. 김규태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