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7호 태풍 ‘타파’ 주말 한반도 접근 가능성
17호 태풍 ‘타파’ 주말 한반도 접근 가능성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본 오키나와 남쪽 해상의 열대저압부가 19일 오후 제17호 태풍 ‘타파’로 발달, 한반도 방향으로 북상하고 있다.

기상청에 따르면 태풍 ‘타파’는 이날 오후 3시께 오키나와 남쪽 약 470㎞ 바다에 있는 열대저압부의 중심 부근 최대 풍속이 초속 17m 이상을 기록, 태풍으로 발달했다. 태풍 ‘타파’는 오는 22일 새벽 3시께 제주도 서귀포 남쪽 약 330㎞ 해상을 거쳐 같은 날 낮 시간대 제주도 동쪽 바다를 지날 것으로 보인다. 이어 같은 날 오후 3시께 경남 통영의 남남서쪽 약 170㎞ 해상을 지나고 대한해협 주변을 거쳐, 23일 새벽 3시께 독도 동남동쪽 약 30㎞ 해상에 있을 것으로 예상했다.

한편, 태풍위원회 회원 14개국이 제출한 이름 순서에 따라 말레이시아가 낸 ‘타파’라는 명칭이 붙었다. ‘타파’는 말레이시아어로 메깃과 민물고기를 뜻한다.

채태병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