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어촌公 경기본부, 태풍 피해농가 총력 지원
농어촌公 경기본부, 태풍 피해농가 총력 지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농어촌공사 경기본부는 20일 태풍 피해를 입은 여주시 소재 과수농가를 방문해 일손돕기를 전개했다.

이번 일손돕기는 제17호 태풍 타파가 북상한 가운데 제13호 태풍 링링으로 피해를 입은 지역 농가들의 추가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직원들은 낙과를 줍고 과수원 주변 정리 작업을 실시하는 등 태풍으로 인한 2차 피해를 막기 위해 구슬땀을 흘렸다.

한기진 경기본부장은 “연이은 태풍으로 인한 과수 농가의 걱정을 조금이나마 덜 수 있도록 지원에 총력을 다하겠다”라며 “가을철 수확기를 맞아 일손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는 농가에 대한 일손돕기도 지속적으로 실시하겠다”고 말했다.

홍완식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