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찰, '조국 아들 지원' 아주대 로스쿨도 압수수색
검찰, '조국 아들 지원' 아주대 로스쿨도 압수수색
  • 구예리 기자 yell@kyeonggi.com
  • 입력   2019. 09. 23   오전 11 : 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국 법무부 장관 가족을 둘러싼 의혹을 수사 중인 검찰이 조 장관 아들의 입학지원 서류를 확인하기 위해 23일 오전 경기도 수원시 아주대학교 법학전문대학원을 압수수색했다. 사진은 압수수색이 진행 중인 아주대 법학전문대학원. 연합뉴스
조국 법무부 장관 가족을 둘러싼 의혹을 수사 중인 검찰이 조 장관 아들의 입학지원 서류를 확인하기 위해 23일 오전 경기도 수원시 아주대학교 법학전문대학원을 압수수색했다. 사진은 압수수색이 진행 중인 아주대 법학전문대학원. 연합뉴스

검찰이 조국 법무부 장관 아들이 지원했던 아주대 법학전문대학원(로스쿨) 압수수색에 나섰다.

23일 검찰에 따르면 서울중앙지검 특수2부(고형곤 부장검사)는 이날 오전 수원 아주대 로스쿨 교학과 등에 수사팀을 보내 조 장관의 아들 조모씨의 입학 지원 서류를 확보 중이다.

조씨는 서울대 법대 공익인권법센터의 허위 인턴활동증명서를 대학원 진학 당시 제출한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검찰은 이날 오전 9시께 조 장관의 서울 방배동 자택을 전격 압수수색했다.

서울중앙지검 특수2부(부장검사 고형곤)는 조 장관의 집에 검사와 수사관들을 보내 PC 하드디스크와 업무 관련 기록 등을 확보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댓글 운영기준

경기일보 뉴스 댓글은 이용자 여러분들의 자유로운 의견을 나누는 공간입니다.
건전한 여론 형성과 원활한 이용을 위해, 아래와 같은 사항은 삭제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경기일보 댓글 삭제 기준
  1. 기사 내용이나 주제와 무관한 글
  2. 특정 기관이나 상품을 광고·홍보하기 위한 글
  3. 불량한, 또는 저속한 언어를 사용한 글
  4. 타인에 대한 모욕, 비방, 비난 등이 포함된 글
  5. 읽는 이로 하여금 수치심, 공포감, 혐오감 등을 느끼게 하는 글
  6. 타인을 사칭하거나 아이디 도용, 차용 등 개인정보와 사생활을 침해한 글

위의 내용에 명시되어 있지 않더라도 불법적인 내용이거나 공익에 반하는 경우, 작성자의 동의없이 선 삭제조치 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우리지역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