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교부 평택 SOFA 국민지원센터-평택시국제교류재단, 주한미군과 지역사회 교류 강화
외교부 평택 SOFA 국민지원센터-평택시국제교류재단, 주한미군과 지역사회 교류 강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외교부 평택 SOFA 국민지원센터는 평택 내 주한미군과 지역사회 간 민ㆍ군 관계 강화와 상호 호혜적 교류 활성화를 위해 23일 평택시국제교류재단과 상호협력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이날 팽성 국제교류센터에서 개최된 양해각서 체결은 평택시국제교류재단 이사장인 이종호 평택시 부시장, 외교부 평택 SOFA 국민지원센터 김인국 센터장이 참석해 약정서에 서명했다.

양해각서 체결에 따라 양 기관은 평택시민과 주한미군 간의 교류 증진을 위한 다양한 사업의 기획 및 운영에서 상호 협업 체계를 강화하고 공동 관심사항을 발굴해 나가는 등 협력의 저변을 지속적으로 넓혀나갈 예정이다.

이번 MOU 체결은 ‘주한미군 평택시대’를 맞아 주한미군과 인근 지역사회 간 상호호혜적이고 조화로운 관계를 발전시켜 나가는 것이 한미동맹을 더욱 강화하고 발전시키는 데 필수적인 과제라는 양 기관의 공동 인식에 따라 이뤄졌다.

외교부는 앞으로도 주한미군과 우리 국민 간 보다 선진적인 형태의 민ㆍ군 관계 발전을 위해 관련 지자체와 지역사회와의 협업을 통해 신규사업 적극 발굴, 예산과 인력 확충, 미국 측의 협조를 견인해나가는 일에 노력을 다한다는 방침이다. 평택=최해영ㆍ박명호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