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커' 쿠키영상 없지만 '열린 결말' 있다
'조커' 쿠키영상 없지만 '열린 결말' 있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커' 포스터. 워너 브러더스 코리아(주)
'조커' 포스터. 워너 브러더스 코리아(주)

영화 ‘조커’가 국내 개봉과 동시에 큰 인기를 끌고 있는 가운데 쿠키 영상 유무에도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지난 2일 개봉한 ‘조커’는 첫날 관객 32만3천410명을 기록하며 흥행 정상을 차지했다.

토드 필립스 감독, 호아킨 피닉스 주연의 ‘조커’는 DC코믹스 내 최악의 악당 조커의 탄생 서사를 다룬 작품이다.

아서 플렉(호아킨 피닉스)이라는 코미디언이 모종의 사건 이후 조커로 변하는 모습을 그렸다.

배트멘에 등장했던 희대의 악당 조커가 아닌 누구도 몰랐던 영화로 창조된 새로운 조커를 선보인다.

코믹스 영화 최초로 베니스국제영화제 황금사자상을 수상했으며 호아킨 피닉스 역시 올해 아카데미 시상식 남우주연상 유력 후보로 떠오르고 있다.

그러나 이 영화에는 쿠키영상이 없다. 대신 DC시리즈와의 연결고리가 될 고담시, 토마스 웨인, 알프레드 집사, 아캄 주립 병원 등이 등장해 재미를 주며 특히 강렬한 엔딩이 관객들에게 영화를 곱씹게 한다.

영화의 마지막 장면은 여러 갈래로 해석이 가능하기도 하다. 이에 대해 토드 감독은 한 인터뷰에서 꼭 열린 결말로 남겨두고 싶었다고 말하기도 했다.

그는 “이 영화를 오픈 엔딩으로 남겨두는 게 중요하다고 생각했다. 확정된 결말을 주는 게 아니라, 사람들이 각자 해석할 수 있는 여지를 남기고 싶었다. (영화를 공개한 이후) 결말에 대해 다양한 질문을 받고 있다. 하지만 정확한 답을 드릴 수는 없다. 관객이 해석하는 대로 여지를 남겨두고 싶고, 그게 이 영화의 재미이기 때문이다. 한국의 관객들도 스스로 해석하는 재미를 느끼셨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