염따 "티셔츠, 구매중지…하루 만에 4억 벌어"
염따 "티셔츠, 구매중지…하루 만에 4억 벌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수 염따 인스타그램
가수 염따 인스타그램

가수 염따가 티셔츠 구매를 멈추길 부탁했다.

4일 염따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구매중지"라는 짧은 글과 함께 영상을 하나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 속 염따는 "자고 일어났더니 하루 만에 4억을 벌었다. 정중하게 부탁한다. 제발 이제 구매를 멈추길 바란다. 더 이상은 내가 할 수 있는 택배가 아니다. 더는 너희의 소중한 돈을 낭비하지 마"라고 전했다.

앞서 지난 3일 염따는 "더콰이엇의 벤틀리를 박았다. 택배가 힘들어서 안 하려고 했는데 티셔츠를 팔아야겠다"면서 티랑 슬리퍼, 후드티 판매를 시작했다.

이어 "티를 입으면 성공할 수는 있지만 벤틀리를 박을 수도 있다"며 "수리비만 벌면 된다"고 덧붙였다.

장건 기자
 

Tag
#염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