염따 "티셔츠, 구매중지…하루 만에 4억 벌어"
염따 "티셔츠, 구매중지…하루 만에 4억 벌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수 염따 인스타그램
가수 염따 인스타그램

가수 염따가 티셔츠 구매를 멈추길 부탁했다.

4일 염따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구매중지"라는 짧은 글과 함께 영상을 하나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 속 염따는 "자고 일어났더니 하루 만에 4억을 벌었다. 정중하게 부탁한다. 제발 이제 구매를 멈추길 바란다. 더 이상은 내가 할 수 있는 택배가 아니다. 더는 너희의 소중한 돈을 낭비하지 마"라고 전했다.

앞서 지난 3일 염따는 "더콰이엇의 벤틀리를 박았다. 택배가 힘들어서 안 하려고 했는데 티셔츠를 팔아야겠다"면서 티랑 슬리퍼, 후드티 판매를 시작했다.

이어 "티를 입으면 성공할 수는 있지만 벤틀리를 박을 수도 있다"며 "수리비만 벌면 된다"고 덧붙였다.

장건 기자
 

 

Tag
#염따

댓글 운영기준

경기일보 뉴스 댓글은 이용자 여러분들의 자유로운 의견을 나누는 공간입니다.
건전한 여론 형성과 원활한 이용을 위해, 아래와 같은 사항은 삭제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경기일보 댓글 삭제 기준
  1. 기사 내용이나 주제와 무관한 글
  2. 특정 기관이나 상품을 광고·홍보하기 위한 글
  3. 불량한, 또는 저속한 언어를 사용한 글
  4. 타인에 대한 모욕, 비방, 비난 등이 포함된 글
  5. 읽는 이로 하여금 수치심, 공포감, 혐오감 등을 느끼게 하는 글
  6. 타인을 사칭하거나 아이디 도용, 차용 등 개인정보와 사생활을 침해한 글

위의 내용에 명시되어 있지 않더라도 불법적인 내용이거나 공익에 반하는 경우, 작성자의 동의없이 선 삭제조치 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우리지역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