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태희·박상현·황중곤·장이근, PGA 투어 더 CJ컵 출전권 확보
이태희·박상현·황중곤·장이근, PGA 투어 더 CJ컵 출전권 확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PGA 로고

이태희(35), 박상현(36ㆍ동아제약), 황중곤(27), 장이근(26ㆍ신한금융그룹)이 17일 제주도에서 열리는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더 CJ컵에 출전한다.

대회 조직위원회는 7일 “이태희는 아시안 투어 한국 선수 중 최고 상금 순위 자격으로 2년 연속 더 CJ컵에 출전하게 됐다”며 “세계 랭킹 한국 선수 상위 세 명에게주는 티켓은 박상현, 황중곤, 장이근에게 돌아갔다”고 발표했다.

이로써 박상현과 황중곤은 두 번째로 더 CJ컵에 출전하게 됐고 장이근은 처음으로 대회에 나서게 됐다.

한국 선수 가운데 안병훈, 임성재, 김시우, 강성훈(이상 CJ대한통운) 등 PGA 투어에서 활약하는 선수들의 세계랭킹이 더 높지만 이들은 페덱스컵 포인트 상위권자 자격으로 더 CJ컵에 자력 출전하게 돼 그 다음으로 순위가 높은 박상현, 황중곤, 장이근이 출전 티켓을 확보하게 됐다.

한편, 17일부터 나흘간 제주도에서 열리는 더 CJ컵에는 필 미컬슨, 브룩스 켑카, 저스틴 토머스, 조던 스피스, 패트릭 리드, 맷 쿠처(이상 미국) 등 쟁쟁한 슈퍼스타들이 모두 출전할 예정이다.이광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