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의회 청소년의회교실 만족도 90.9%…지방의회 이해도 증진
경기도의회 청소년의회교실 만족도 90.9%…지방의회 이해도 증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의회(의장 송한준)가 도내 초·중·고교생 대상의 지방의회 체험 프로그램인 ‘청소년의회교실’을 실시 중인 가운데 참가자 만족도가 90%를 넘어서는 등 큰 호응을 얻고 있다.

14일 경기도의회에 따르면 지난 4월부터 9월까지 총 30회에 걸쳐 ‘2019년 청소년의회교실’을 진행한 결과, 프로그램에 참여한 90개교 2천749명의 학생 중 90.9%가 ‘만족한다’고 답했다. 또 프로그램을 통해 지방의회에 대한 이해도가 높아졌다는 의견도 87%로 나타났다.

참여 학생들은 ▲실제 본회의 방식의 1일 도의원 체험 ▲자체 안건 설정 및 자유토론, 투표 실시 ▲도의원 만남의 기회 등을 장점으로 꼽았다.

청소년의회교실은 청소년들이 1일 도의원이 돼 경기도의회 본회의장에서 의사진행 과정을 직접 체험하며 지방의회의 역할을 배우는 프로그램이다. 2005년 최초로 시작해 연간 100~200명 수준으로 진행되다 2016년 7월 이후 한해 참여자가 수천 명 수준으로 대폭 확대됐다.

운영 프로그램은 크게 ‘모의의회’와 ‘아카데미’로 나뉘어 진행된다. 특히 올해 들어 ‘도의원과 대화의 시간 확대’, ‘안건 투표방법 개선’, ‘고등학생 토론기회 확대’ 등 지난해 청소년의회교실에 참여한 학생들의 의견을 전격 수용하며 프로그램의 질을 한층 높였다. 아울러 학생의 관심사와 사회적 이슈를 결합한 자체안건을 학교에서 선정할 수 있도록 하면서 학생들의 참여도를 높였다.

송한준 의장(더불어민주당ㆍ안산1)은 “청소년의회교실이 지방자치와 의회민주주의에 대한 학생들의 이해를 높이고, 우리 사회를 성숙하게 만드는 밑거름이 될 것”이라며 “경기도의회를 주축으로 전국 지방의회가 청소년 민주주의의 배움터로서 역할을 확대하기 바란다”고 밝혔다. 최현호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