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에서 백두까지' 뱃길과 철길로 남북 평화 잇는 '한반도 평화기원 탐방단' 모집
'한라에서 백두까지' 뱃길과 철길로 남북 평화 잇는 '한반도 평화기원 탐방단' 모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항만공사(IPA)는 한라산에서 백두산을 뱃길과 철길로 가는 일정에 참여할 ‘한반도 평화기원 탐방단’을 17~24일 모집한다고 밝혔다.

IPA와 ㈜에스알, 한국해운조합, 사단법인 한중카페리협회는 한민족 평화와 통일을 기원하고, 경부선과 호남선을 운행하는 SRT 고속열차와 인천항과 중국을 오가는 국제카페리 관광 활성화를 위해 이번 사업을 기획했다.

선발대상은 전국 만 17세 이상의 고등학생과 대학생 등 총 15명으로,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활용한 홍보와 콘텐츠 제작, 여행 후기 작성 등 자체 미션을 수행할 예정이다.

선발된 탐방단은 11월 9~15일(6박 7일) 배와 기차를 이용해 한라산에서 백두산을 향하는 일정에 참여한다.

특히, 이번 여정에는 한민족의 소중함과 통일의 중요성에 대해 설명해줄 전문 역사강사도 동행한다.

탐방단은 제주도 한라산에서 발대식을 열고, 목포에서 호남선 SRT 고속열차를 타고 수서역을 거쳐 인천항에 도착한다. 이후 동방명주호(단동훼리)를 타고 중국 단동으로 향해, 압록강의 북한 국경지역과 백두산 천지 답사를 마치고 귀국한다.

남봉현 IPA 사장은 “한민족 평화분위기가 이어질 수 있도록 관계 기관과 협업해 힘을 보태겠다”며 “이번 사업을 일회성으로 끝내지 않고 정식 상품화해 많은 국민이 이용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민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