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국감] 이재명 “조국 전 장관에 동병상련 느껴”
[경기도 국감] 이재명 “조국 전 장관에 동병상련 느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이재명 경기도지사. 경기일보 DB
▲ 이재명 경기도지사. 경기일보 DB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조국 전 법무부 장관에게 동병상련을 느꼈다고 언급했다. 연일 국정감사에서 화제가 된 ‘조국’이 경기도에서도 논의되는 모양새다.

자유한국당 안상수 의원(인천 중구ㆍ동구ㆍ강화군ㆍ옹진군)은 18일 경기도청에서 열린 행정안전위원회 국정감사에서 “조국 가족이 자녀 허위 학력, 학원 비리, 사모펀드의 불법 운용을 수사받고 결국 장관으로 임명된 후에 최근 사퇴했다”며 “대통령의 사퇴서 처리 후 서울대 복직을 했는데 적절한 처사였다고 생각하는가”라며 질의했다.

이에 이 지사는 “도정에 관한 것이 아니면 생각을 잘 못해봤다”면서도 최근 ‘조국 후보자를 둘러싼 지금의 상황은 마녀사냥에 가깝다’고 발언한 데에는 “헌법상의 원칙은 지켜줘야 한다, 제 가족이나 저도 많이 당했다. 동병상련으로 그런 말씀을 드렸다. ‘옳고 그르고’ 문제가 아니라 원칙의 문제”라고 설명했다.

한편 우리공화당 조원진 의원은 공정국까지 설치하며 ‘공정’ 가치를 강조한 이 지사의 조국 관련 발언이 부적절하다고 지적했다.

여승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