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지역 복지사각지대 찾아가는 고양참사랑시민연대, 오는 27일 출범
고양지역 복지사각지대 찾아가는 고양참사랑시민연대, 오는 27일 출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양지역내 복지사각지대를 스스로 발굴해 도움을 손길을 전하는 봉사단체가 결성됐다.

고양참사랑시민연대는 지역내 인적네트워크를 활용해 어려움에 처한 이웃들을 돕는 봉사활동을 목적으로 출범한다고 21일 밝혔다.

시민연대는 오는 27일 오후 4시 덕양구청 대회의실에서 발대식을 열고 본격적인 활동에 돌입할 계획이다.

발대식에는 고양시 내 각 지부별 임원 등 모두 300여 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시민연대는 발대식과 함께 초대 회장으로 추대 받은 김대일 회장의 취임식도 진행할 방침이다.

앞으로 주민자치위원과 부녀회장, 자원봉사자 등을 활용해 촘촘한 네트워크망을 구성, 어려움에 처한 이들을 발굴하고 돕는 활동을 계속 확대해 나아갈 계획이다.

김대일 회장은 “종합격투기연합회 회장으로서 사비를 들여 아이들을 돕는 과정에서 한계를 느껴 봉사단체 설립을 위해 지난 1년여 준비기간을 거쳐 결실을 맺었다”며 “연말이나 명절 때마다 보여주기 식 봉사가 아닌 도움이 필요해도 방법을 모르거나 신청조차 할 수 없는 이들을 찾아내 지자체와 연결을 하거나 기업과의 연계 등을 통해 공공복지의 한계를 극복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고양=송주현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