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 수리사서 오는 26일 산사음악회 열려
군포 수리사서 오는 26일 산사음악회 열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포시 수리산에 위치한 전통사찰 수리사 전경.
군포시 수리산에 위치한 전통사찰 수리사 전경.

군포시 수리산 자락에 자리잡은 전통사찰 수리사 경내에서 ‘2019 수리사 산사음악회’가 오는 26일 오후 1시부터 열린다.

이번 산사음악회는 군포시가 주최하고 수리사와 군포예총 주관, 경기도 후원으로 전통사찰 86호인 수리사에서 깊어가는 가을 정취와 감미로운 음악의 아름다운 조화를 느낄수 있는 자리다.

약 2시간에 거쳐 진행될 이날 음악회에서는 초대 가수 추가열, 남상일의 멋진 노래와 한얼국악예술단의 공연, 마림바 연주 등이 펼쳐진다.

타악기로 듣는 모차르트 합주곡 40번, 현악 5중주로 연주되는 비발디와 브람스, 사람의 목소리가 음악이 되는 성악 등 다양한 공연이 이어진다.

수리사 산사음악회를 찾는 관객을 위한 왕복버스도 2곳에서 운영된다. 4호선 전철 대야미역과 수리산도립공원 탐방안내소 주차장에서 각각 셔틀로 운영되며 오전 8시부터 오후 3시30분까지 30분간격이다.

군포=윤덕흥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