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민갑부' 우육면으로 연 매출 18억 원…위치는?
'서민갑부' 우육면으로 연 매출 18억 원…위치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민갑부'에서는 우육면으로 연 매출 18억 원을 올린 이훈호 씨의 사연이 공개된다. 예고편 캡처
'서민갑부'에서는 우육면으로 연 매출 18억 원을 올린 이훈호 씨의 사연이 공개된다. 예고편 캡처

'서민갑부'에서는 우육면으로 연 매출 18억 원을 올린 이훈호 씨의 사연이 공개된다.

22일 방송되는 채널A '서민갑부'에서는 이훈호 씨가 출연한다.

'우육면'은 진한 소고기 육수에 쫄깃한 수타면, 소고기 고명이 올라간 중국 전통 국수로 훈호 씨는 우육면의 본고장 란저우에서 비법을 배워 전통 방식 그대로 우육면을 만들고 있다.

훈호 씨의 우육면은 모양과 굵기에 따라 8가지로 나뉘어 다양한 종류의 면을 취향대로 골라먹을 수 있다.

또 육수는 사태, 양지를 넣고 닭을 통째로 넣는 방식을 고집하는데, 육수의 느끼함을 잡아주고 담백함을 더해주기 때문이라고 한다. 훈호 씨는 여기에 천초, 말린 생강, 초과, 육두구 등 21가지 한약재와 견과류를 넣어 특유의 향과 깊은맛 살렸다.

'서민갑부' 공식 홈페이지에 따르면 우육면은 서울 종로구 관철동에 소재한 식당에서 판매되고 있다. 보다 자세한 위치는 '서민갑부'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서민갑부'는 오늘(22일) 오후 8시 40분 방송된다.

장건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