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종도 주차장서 음주운전 사고…4명 다치고 차량 4대 불에 타
영종도 주차장서 음주운전 사고…4명 다치고 차량 4대 불에 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 영종도의 한 주차장에서 음주운전 차량이 주차된 차량 3대를 들이받아 차량 4대가 불타고 4명이 다쳤다.

23일 인천 중부경찰서와 중부소방서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4시 20분께 인천 중구 영종도 삼목선착장 근처 주차장에서 A씨(21)가 몰던 K3 승용차가 주차된 벤츠 승용차 등 차량 3대를 들이받았다.

이 사고로 A씨의 차량을 포함한 4대의 차량이 불에 타 8천만원(소방서 추산)의 재산피해가 났고, A씨 등 K3 승용차 탑승자 4명이 다쳤다.

벤츠 등 차량 3대에는 탑승자가 없어 추가 인명피해는 없었다.

경찰 조사 결과 당시 A씨의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 취소 수치인 0.122%였다.

경찰은 일단 A씨를 도로교통법상 음주운전 혐의로 입건하고, 이후 동승자의 부상 상태를 확인해 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위험운전치상 등의 혐의를 적용할지 검토할 방침이다.

경찰 관계자는 “A씨가 새벽에 을왕리 쪽에서 음주운전을 하던 중 삼목선착장 방향으로 잘못 들어갔다가 사고를 낸 것으로 보인다”며 “차량 4대가 불에 탄 경위 등을 추가로 조사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승민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