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거래소, 특화된 모바일 공시 ‘mKIND’ 오픈
한국거래소, 특화된 모바일 공시 ‘mKIND’ 오픈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NS 연계, 공시 알림 서비스, MTS 연동 기능 구축
mKIND 전체화면(왼쪽)과 사용자설정화면
mKIND 전체화면(왼쪽)과 사용자설정화면

한국거래소(이사장 정지원)는 투자자들이 기업공시에 쉽게 접근하고, 빠르고 편리하게 검색할 수 있도록 한국거래소 모바일 공시시스템(이하 mKIND)을 재구축해 11일 오픈했다.

새로운 mKIND는 SNS 연계나 실시간 공시 알림 서비스 같은 특화된 기능을 선보였다. 우선 하이브리드 방식(웹-앱)의 개발로 앱 다운로드 없이도 웹 버전으로 공시정보 검색이 가능하다. 단순 공시정보 이외, 자기 주식 신고 내역, 거래정지·불성실공시·상장적격성 실질심사 현황 등의 시장조치 현황 및 투자유의 종목 지정현황 등 다양한 종목정보를 조회할 수 있다.

사용자별 맞춤 서비스도 제공된다. 모바일 KIND의 메뉴 구성을 사용자가 변경해 홈 화면을 사용자가 선호하는 정보로 구성할 수 있다. 관심회사를 등록하면, 해당 종목들의 공시만을 한눈에 모아볼 수 있다.

공시정보를 SNS(Facebook, Kakao Talk, Line)를 통해 공유도 할 수 있다. 또, 관심종목의 관심 공시, 상장법인의 IR·공모 일정에 대한 실시간 알림 서비스를 제공한다. 공시 조회 후 신속하게 매매로 이어지도록 MTS 연동 기능도 제공한다.

mKIND는 휴대폰의 주요 포털 검색창에 ‘기업공시채널’을 치거나, 인터넷 주소창에 http://mkind.krx.co.kr을 입력하거나, 구글 플레이 스토어·애플 앱 스토어에서 ‘mKIND’로 검색 후, 앱을 다운로드해 이용할 수 있다.

한국거래소는 mKIND 오픈 이후에도 쉽고 빠른 정보검색이 가능하도록 지속적으로 시스템 개선을 추진할 계획이다.

민현배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