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내의 맛' 김빈우, 하정우 닮은 남편 공개 "4년만에 방송 복귀 떨려"
'아내의 맛' 김빈우, 하정우 닮은 남편 공개 "4년만에 방송 복귀 떨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내의 맛'에 출연한 김빈우 전용진 부부. TV조선
'아내의 맛'에 출연한 김빈우 전용진 부부. TV조선

'아내의 맛'에 배우 김빈우, 전용진 부부가 새로 합류했다.

지난 12일 방송된 TV조선 예능프로그램 '아내의 맛'에서는 김빈우, 전용진 부부가 출연했다. 이날 김빈우는 "4년 만에 방송에 복귀한다. 너무 떨린다. 남편과 예상 질문까지 뽑아봤다"며 소감을 전했다.

박명수와 이휘재는 김빈우의 남편 전용진에게 "하정우씨와 너무 닮았다"고 했고, 정용진은 어쩔 줄 몰라 했다. 김빈우는 "저도 너무 떨리고 남편도 몇 날 며칠 잠도 못 자고 못 먹었다. 카메라 울렁증이 심하다"고 말했다.

김빈우, 전용진 부부는 지난 2015년 결혼해 슬하에 1남 1녀를 뒀다. 전용진은 정보기술(IT) 사업가로 알려졌다.

장영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