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보, 지상렬 고백에 "일 없이 못 살아" 거절
황보, 지상렬 고백에 "일 없이 못 살아" 거절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디오스타'에서 황보가 지상렬의 고백을 단칼에 거절해 웃음을 자아냈다. 방송 캡처
'비디오스타'에서 황보가 지상렬의 고백을 단칼에 거절해 웃음을 자아냈다. 방송 캡처

'비디오스타'에서 황보가 지상렬의 고백을 단칼에 거절해 웃음을 자아냈다.

지난 12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서는 지상렬, 윤일상, 김태훈 양재진, 박규리가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박소현은 "지상렬이 ‘비디오스타’ 첫 출연 때 황보가 이상형이라고 했는데, 직접 본 소감이 어떠냐?"고 묻자, 지상렬은 "예전부터 제가 황보 좋아하는 건 대한민국 모든 분들이 다 알고 있다"며 "어떻게 보면 연예계의 첫사랑"이라고 답했다.

이에 황보는 "신인 때부터 감사하게도 예뻐해 준 거다"라며 "그 덕분에 이름을 빨리 알리게 됐다. 해왔던 걸 아직도 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또  지상렬은 "보야, 그냥 돈 벌지 마. 오빠가 벌 테니까. 그냥 집에서 쉬어"라고 고백했지만, 황보는 "오빠, 저 일하는 거 좋아하거든요"라며"난 진짜 일 없이 못살아"라고 거절해 폭소를 유발했다.

장건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