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날씨] 수능일, 수도권 한파주의보…낮에도 '쌀쌀'
[오늘 날씨] 수능일, 수도권 한파주의보…낮에도 '쌀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월 14일 오전 8시 기준 날씨 현황. 기상청 홈페이지
11월 14일 오전 8시 기준 날씨 현황. 기상청 홈페이지

수능일인 오늘(14일) 수도권 지역에는 한파주의보가 내려졌다. 낮에도 바람이 강하게 불면서 쌀쌀한 날씨가 이어지겠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7시 현재, 서울, 인천, 경기도(여주, 안성, 이천, 평택 제외), 서해5도에는 한파주의보가 내려져 있다. 오전 8시 기준, 서울 -2.4도, 수원 -0.5도, 인천 -0.7도, 이천 -1.0도, 양평 -0.2도, 파주 -3.0도, 동두천 -2.7도를 각각 기록 중이다.

오늘 낮 기온은 4~6도로, 어제(13일, 9~14도)보다 큰 폭으로 떨어져 쌀쌀하겠다. 바람이 강하게 불어 체감온도는 5~10도 더 낮아 매우 춥겠으니 수험생들은 체온유지에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

하늘은 맑다가 밤부터 구름 많아지겠다. 내일(15일) 북서쪽에서 다가오는 기압골의 영향을 받아 서울, 인천, 경기도는 새벽부터 밤 사이 비가 오겠다. 경기동부는 새벽부터 아침 사이 비 또는 눈이 오겠으며, 서해5도는 새벽 한때 비가 오겠다.

예상 강수량은 5mm 내외가 되겠으며, 경기동부에는 1cm 내외의 눈이 내릴 전망이다.

내일 아침 기온은 -3~8도를, 낮 기온은 10~16도로 오늘보다 다소 높아지겠다. 모레(16일) 아침 기온은 -1~6도, 낮 기온은 13~16도의 분포를 보이겠다.

장영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